세계 유명 도그쇼에 한국대표로 출진하는 꿈! KKF를 통해서 가능합니다.

  HOME > KKF 서비스 > 국제 공인 견종

국제 공인 견종

벨지안 셰퍼드 독

  • FCI 스탠다드 No. 15
    원산지 벨기에
    용도 목양견
    FCI 분류 그룹 1
    체고

    수 : 62cm
    암 : 58cm 

연혁

벨기에에서는 1800년대가 끝날 무렵 매우 다양한 형태에 피모도 극단적으로 다른 많은 목양견이 존재하였다. 이러한 상황을 개선하기 위하여 몇몇 열정적인 애견가들이 모임을 결성하였고, Cureghem 의학 학교의 A. Reul박사에게 자문을 구했다. 그는 이 견종의 진정한 개척자이고 설립자로 주목을 받던 인물이었다.

이 견종은 1891년부터 1897년 사이에 정식으로 탄생되었다. 1891년 9월 29일, 브뤼셀에서 벨지안 셰퍼드 독 클럽이 설립되었다. 동년 11월 15일 A. Reul 박사가 Cureghem 의학학교에 117마리의 개를 모아 놓음으로써 종의 복구와 우수한 개체의 선별을 가능하게 하였다. 다음 해에는 실제로 선별 프로그램을 개시하였고 몇 마리의 종견을 이용하여 매우 가까운 혈통을 가진 개들을 교배 시켰다. 1892년 4월 3일에는 벨지안 셰퍼드 독 클럽에서 최초로 구체적인 견종 스탠다드를 작성하였다. 3가지의 피모의 버라이어티를 가진 1견종만 인정되었다.

그러나 그 당시 알려진 것과 같이 벨지안 셰퍼드는 일반 서민들에 의해서만 사육되었기 때문에 그 지위를 확립할 수 없었다. 결과로서 1901년이 되기까지 벨지안 셰퍼드는 왕립 성 허버트 사회의(L.O.S.H.) 스터드 북에 등록 허가를 받지 못하였다. 다음 몇 해 동안 벨지안 애호가들 사이에서 형태를 통일시키고 결점을 바로잡으려는 움직임이 있었다.

벨지안 셰퍼드의 형태와 기질은 1910년경이 되어서야 확립되었다고 한다. 벨지안 셰퍼드 독의 역사상, 인정되는 몇 가지의 변형종이나 모색에 대해서 많은 논의가 있었다. 반면, 형태나 기질, 혹은 어떤 작업에 적당한지에 대한 의견이 엇갈린 적은 없었다.

 

 

일반외모

벨지안 셰퍼드 독은 형태적으로 보편적인 개로, 전체적인 풍모는 균형이 잘 잡혀 있다. 기품과 힘이 있는 중형 견으로 탄탄하고 강한 근육이 정방형으로 강건하며, 시골 생활에 어울려 변화가 심한 벨기에의 실외 기후에 잘 견딘다. 균형이 잡힌 체형과 뽐내듯이 당당한 두부를 보인다. 작업견으로 개량, 번식된 선조의 특징인 고상하고 힘 있는 인상을 지녔다. 벨지안 셰퍼드 독은 핸들러와의 신체적 접촉 없이, 자연스럽게 서 있는 모습으로 심사를 받아야 한다.

 

중요한 비율

체형은 정방형이다. 가슴은 팔꿈치까지 내려와 있다. 주둥이의 길이는 두개부의 길이와 같거나 약간 길다.

 

습성 / 성격

벨지안 셰퍼드 독은 주의 깊으며 활동적인 개이다. 활력이 넘치며 항상 다음 행동을 바로 취할 수 있는 준비가 되어 있다. 무리를 지키는 태생적인 능력에 그치지 않고, 토지와 재산을 지키는 최고의 호위견으로서 능력을 과시한다. 주인에 대해서는 충성심을 갖고 열심히 호위한다. 목양견이나 호위견, 방위견, 서비스 독에게 필요한 소질을 갖추고 있다. 활력이 넘치는 기질과 기민함, 자신감이 넘치는 태도와 겁이 많거나 흉폭하지도 않은 성격으로, 당당한 태도와 주의 깊은 표정이 엿보이는 초롱초롱한 눈빛을 하고 있다. 심사 때에는 침착함과 대담함을 가지고 있는가를 고려한다.

 

두부

높이 쳐들고 있으며 적당하게 길고 직선적이며 깊은 윤곽에 피부는 팽팽하다. 두개부와 주둥이의 길이는 거의 같거나 주둥이가 약간 길다. 그것이 최종적으로 두부 전체의 인상을 결정한다.

■두개부

중간 정도의 폭이며 두부의 길이와 균형이 잘 잡혀 있다. 이마는 둥글기보다는 평평하다. 이마의 주름은 눈에 띄지 않는다. 옆에서 보면 두개부와 주둥이는 평행이다. 후두부의 봉기는 거의 없고, 눈썹부위와 광대뼈가 두드러진다.

스톱  적당하다.

■안면부

코 - 블랙

주둥이 - 중간 정도의 길이이며 눈 아래는 윤곽이 깊다. 피부는 팽팽하다. 코끝 쪽으로 갈수록 점점 가늘어지며 쐐기를 길게 한 듯한 모양을 하고 있다. 콧등은 곧으며 이마의 연장선과 평행이다. 구각이 안쪽부터 시작하며 입을 벌렸을 때 크게 벌릴 수 있다.

입술 - 엷고 팽팽하며 색소가 짙다.

턱 / 이빨 - 이빨은 튼튼하며 희고 바른 치열로 잘 발달한 턱에 튼튼하게 잘 붙어 있다. 협상교합(시져스 바이트)이나 양과 가축을 기르는 사람들이 선호하는 절단교합도 허용한다. 치열은 완전하다. 제1전구치의 2개의 결치는 허용된다. 제3후구치의 결치는 결점으로 간주하지는 않는다.

볼 - 팽팽하며 평행이다. 근육이 발달하여 있다.

눈 - 크기는 중간 정도이며 돌출하여 있거나 들어가 있지 않다. 아몬드 형으로 경사져 있다. 색깔은 갈색이며 짙을수록 좋다. 눈꼬리는 검다. 눈의 표정은 솔직하며 활력이 있다. 영리하게 보이며 호기심 많은 눈을 하고 있다.

귀 - 작은 편이며 두부에 높게 위치하여 붙어 있으며 산뜻한 삼각형으로 귀의 둘레는 동그랗고 끝은 뾰족하다. 경계할 때에는 수직으로 곧게 유지한다.

 

매우 자유스럽게 움직이며 약간 가늘고 길다. 꼿꼿하게 세워서 유지하며 근육이 잘 발달해 있다. 어깨 쪽으로 가면서 서서히 폭이 넓어진다. 목살은 처지지 않으며 목덜미는 약간 아치 형이다.

 

몸통

힘이 있으며 무거운 듯이 보이지는 않는다. 체장은 체고와 거의 같다.

■톱라인

등과 허리의 톱라인은 곧다.

■기갑

명료하다.

■등

견고하며 짧다. 근육이 발달해 있다.

■허리

탄탄하고 짧으며 충분한 폭이 있다. 근육질이다.

■엉덩이

근육이 발달했고 아주 약간 경사져 있다. 충분한 폭은 있으나 너무 넓지는 않다.

■가슴

그다지 폭은 넓지는 않지만 가슴의 깊이는 깊다. 갈비는 상부가 아치 형이다. 앞에서 보면, 전흉의 폭은 넓지 않으나 너무 좁지도 않다.

■언더 라인

가슴 안쪽부터 복부에 걸쳐 부드러운 커브를 하고 있다. 복부는 늘어져 있지 않으며 푹 들어가 있지도 않지만 살짝 올라가 잘 발달해 있다.

 

꼬리

뒷다리 아래의 무릎관절에 닿을 정도의 길이이나 더 긴 편이 좋다. 쉴 때는 내려지고 끝은 무릎관절 높이로 뒤로 말려 있다. 움직일 때 위로 올라가나 행동 시에는 등보다 위로 올라가지 않는다. 끝으로 갈수록 구부러짐이 심하나 갈고리 모양이나 굴곡을 이루지는 않는다.
 

사지

■앞다리

외모 - 골격은 탄탄하나 무거운 듯이 보이지는 않는다. 근육은 발달해 있으며 힘 있다. 어디서 보더라도 양호한 각도 구성을 하고 있다. 앞쪽에서 보는 양 앞발은 평행이다.

어깨 - 견갑골은 길며 경사져 있고 몸통에 확고하게 연결되어 있다. 상완과의 각도는 충분하며 110도에서 115도가 이상적이다.

상완 - 길고 충분히 경사져 있다.

팔꿈치 - 확고하며 내외향하여 있지는 않다.

앞발 - 길며 곧다.

발목 - 매우 튼튼하며 쭉 빠져 있다.

앞발목 - 힘이 있으며 짧다. 지면에 대해서 수직이거나 약간 전방으로 경사져 있다.

발 - 동그랗고 고양이 발 모양을 하고 있으며 발가락은 아치 형을 하고 있으며 꼭 쥐고 있다. 발바닥은 두껍고 탄력이 있다. 발톱은 어두운 색이며 굵다.

■뒷발

외모 - 힘은 있으나 무거운 듯하지는 않다. 옆에서 보면 각도 구성은 양호하다. 뒤에서 보면 양 뒷발이 완전히 평행이다.

대퇴 - 적당한 길이이다. 폭이 넓으며 근육이 잘 발달해 있다.

슬개골 - 엉덩이뼈 바로 아래에 있으며 양호한 각도를 하고 있다.

대퇴부 아래쪽 - 적당한 길이로 폭이 넓고, 근육질이다.

무릎관절 - 지면에 가까우며 폭이 넓고 근육질이다. 적당한 각도를 하고 있다.

중족 - 충실하며 짧다. 늑대발톱은 좋지 않다.

발 - 약간 계란형인 듯하다 발가락은 굽어 있으며 꼭 쥐고 있다. 발바닥은 두터우며 탄력이 있다. 발톱은 어두운 색을 하고 있으며 굵다.

 

걷는 모양

움직임은 활발하고 자유로운 걸음걸이이다. 개롭으로 뛸 때는 아주 뛰어나나 보통은 걸음이 트롯의 걸음걸이를 하고 있다. 사지는 몸통의 중심선에 따라 평행으로 움직인다. 속도를 가속하면 중심선에 가깝게 간다. 트롯은 적당한 보폭이며 움직임은 균형이 있고 가볍다. 뒷발의 추진력은 충분하고 톱라인은 안정되어 있으며 앞발은 높게 들지는 않는다. 끊임없이 움직이더라도 지치는 모습을 보이지 않는다. 걷는 모양은 민첩하고 부드러우며 활발하다. 또 전속력을 다해 뛰더라도 급히 방향을 바꿀 수 도 있다. 활력이 넘치며 보호, 호위하는 욕구가 있으므로 서클모양으로 움직이는 경향이 있다.

 

피부

부드럽기는 하나 전체적으로 팽팽하다. 입술과 눈꺼풀은 색소가 짙다.

 

피모 및 유형

피모의 길이나 각도, 상태, 모색에 유형이 있으며 이러한 것들을 기준으로 4가지의 유형으로 구분한다: 그로렌달, 테뷰런, 마리노이즈, 라케노이스. 이러한 4가지 유형은 별도로 심사받고 각각의 상위가 수여된다.

■피모

모든 유형의 피모는 숱이 많고 질이 좋다. 울 상태의 하모가 피부를 충분히 보호하고 있다.

장모 그로렌달, 테뷰런 - 두부, 귓불의 바깥쪽, 다리 아래쪽의 피모는 짧다. 단 전완의 뒤쪽은 엘보우(중간관절)로부터 발끝까지 후린지라고 불리는 긴 털로 덮여 있다. 몸통 다른 부분의 피모는 길고 거칠지 않다. 목 주위와 앞가슴의 피모는 다른 부위보다 길며 풍부하고 라프나 에이프런을 형성한다. 귓불의 안쪽은 총총한 상태의 피모에 덮여 있다. 귀가 시작되는 부분부터 난 털은 서 있으며 두부의 언저리를 싸고 있다. 대퇴의 뒤쪽은 매우 길고 풍부한 피모로 덮여 있으며 퀼로트(culottes)를 형성하고 있다. 꼬리는 길고 풍부한 피모에 덮여 있으며, 플룸(plume)을 형성하고 있다.

단모 마리노이즈 - 두부 및 귓불의 바깥쪽, 다리 아래쪽의 피모는 매우 짧다. 몸통의 다른 부분은 짧다. 꼬리와 목 주위의 피모가 다른 부분보다 풍부하며 목 주위는 귀가 시작되는 부분부터 목까지 주름을 형성하고 있다. 대퇴의 뒤쪽은 보다 긴 털로 장식되어 있다. 꼬리털은 호상태이나 플룸(plume)은 형성되지 않는다.

거친 털 라케노이즈 - 이 유형의 특징은 거칠며 강한 털이며 게다가 거친 털이 정돈되어 있지 않고 서 있다는 것이다. 전체적으로 6cm 정도의 길이나 주둥이의 상부, 전두부, 다리의 피모는 다른 곳보다 짧다. 눈 주위의 피모나 주둥이의 장식털은 두부의 모양을 덮어 숨길 만큼 길지는 않다. 그러나 주둥이의 장식털이 없으면 안 된다. 꼬리는 플룸(plume)을 형성해서는 안 된다.

■모색

마스크 - 테뷰런과 마리노이즈는 마스크가 매우 명료하다. 위아래의 입술, 입의 각도, 눈꺼풀은 블랙인 마스크의 경향이 보인다. 최저로 피부의 6군데에 색소 침착이 반드시 요구된다. 결국 양쪽 귀, 양쪽 윗눈꺼풀, 위아래의 입술이 블랙이 아니면 안 된다.

블랙 오버레이 - 테뷰런 마리노이즈는 블랙 오버레이(피모의 끝이 검게 되어 있다)가 있으며 피부의 색깔에 음영이 보여 진다. 이 검정색은 어디까지나 ‘불꽃 모양’으로 나타날 뿐이며, 반점이나 스트라이프(브린들)로 되어서는 안 된다. 라케노이즈에 있어서 블랙 오버레이는 그다지 눈에 띄지 않는다.

그로넨탈 - 블랙 단색만이다.

테뷰런 - 블랙 마스크로 화운에 블랙 오버레이 혹은 매우 짙은 노란색에 블랙 오버레이이나 화운에 블랙 오버레이가 좋다. 화운은 같은 색으로 조화로우며 짙지 않으면 안 된다. 밝은 색이거나 퇴색된 것은 좋지 않다. 화운 이외의 모색으로 블랙 오버레이가 있는 것이나 이상적으로 생각하는 색깔의 짙음이 보이지 않는 것은 좋은 견본이라고 볼 수 없다.

마리노이즈 - 화운에 블랙 오버레이로 블랙 마스크.

라케노이즈 - 화운이며 약간의 블랙 오버레이가 주로 주둥이나 꼬리에서 보인다.

모든 유형  전흉과 발가락에서 약간의 화이트가 보여 지는 것은 허용된다.

 

크기

■이상 체고

수: 평균 62cm, 암: 평균 58cm

하한 2cm까지, 상한 4cm까지.

■체중

수: 약 25~30kg, 암: 약 20~25kg

■측정

수컷 성견의 경우

체고: 평균 62cm, 체장: 62cm

머리 길이: 25cm, 물장: 12.5~13cm.

 

결점

상기 기술한 내용과 같지 않으면 결점으로 보며, 그 결점의 중대함은 벗어난 정도에 비례한다.

■피모

4가지 유형의 공통 - 하모 부족

그로넨탈 및 테뷰런 - 울 상태의 피모. 곱슬의 피모. 컬한 피모. 충분하지 않은 길이의 피모.

마리노이즈 - 피모가 짧아야 하는 부분이 어느 정도 길은 것. 매우 짧은 털로 몸통에 밀착한 피모. 짧은 털 중에 거칠고 강한 털이 섞여 있는 웨이브 형태의 피모.

라케노이즈 - 너무 길은 피모. 비단형의 피모. 웨이브 피모. 수축된 피모나 짧은 털. 거칠고 강한 털 가운데 방상의 가는 피모가 섞여 있는 것. 눈 주위나 주둥이의 피모가 너무 길은 것. 꼬리가 너무 풍성한 것.

■모색

4가지 유형의 공통 - 가슴에 흰색의 마킹이 가슴에 묻어 있는 것처럼 펼쳐져 있는 것. 발가락 위로 넓게 분포되어 있는 것.

그로넨탈 - 피모에 빨간색의 피모가 섞여 있는 것. 그레이 큐롯.

테뷰런 - 그레이

테뷰런 및 마리노이즈 - 브린들. 화운에 따뜻한 색의 강한 색 조합이 부족한 것이거나, 블랙 오버레이가 부족한 것, 너무 강한 것 또는 몸통에 반점이 되어 있는 것, 마스크가 충분하지 않은 것.

테뷰런, 마리노이즈 및 라케노이즈  화운이 지나치게 밝은 것. 원래 피부의 색이 지나치게 엷은 것. 곧 윗슛이라고 불리는 것은 중대한 결점이 된다.

성격 - 자신감이 없는 것과 신경과민인 것.

 

실격

■성격

공격적. 겁쟁이.

■이빨

오버 쇼트. 언더 쇼트(역 시저스 바이트를 포함). 난항균. 이빨 1개 결치. 열육치 1개 결치(윗턱의 제4전구치 1개 또는 아래턱의 제1후구치 1개 결치). 후구치 1개 결치(제1후구치 1개 또는 제2후구치 1개 결치인 것, 제3후구치는 제외). 제3전구치 1개와 다른 이빨 1개 결치 합계 3개 이상의 결치(제1전구치는 제외)

■코, 입술, 눈꺼풀

색소 침착이 매우 부족한 것

■귀

늘어진 귀. 인위적인 직립귀.

■꼬리

선천적으로 꼬리가 없거나 짧은 꼬리. 절단한 꼬리. 높이 쳐든 꼬리. 둥그런 꼬리. 말린 꼬리.

■모색

각 유형의 모색에 일치하지 않는 것. 전흉에 있는 흰색털이 목까지 나 있는 것. 발에 들어 있는 흰색이 앞다리나 뒷다리의 패스턴의 중간을 넘어서고 삭스를 형성하고 있는 것. 전흉 혹은 발가락 이외의 장소에 흰색 마킹이 있는 것. 테뷰런 및 마리노이즈에 있어서 마스크의 결여 및 역마스크.

■사이즈

오버 사이즈. 언더 사이즈.

■기타

음고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