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유명 도그쇼에 한국대표로 출진하는 꿈! KKF를 통해서 가능합니다.

  HOME > KKF 서비스 > 국제 공인 견종

국제 공인 견종

골든 리트리버

  • FCI 스탠다드 No. 111
    원산지 영국
    용도 건 독
    FCI 분류 그룹 8
    체고

    체고 :: 수 : 56~61cm

            암 : 51~56cm

연혁

골든 리트리버의 역사는 거의 알 수 없다. 그러나 영국에서 발달한 견종인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다. 1858년에 영국의 브라이튼에서 흥행하고 있던 러시아의 서커스단에서 곡예 등으로 활약하던 여덟 마리의 개가 좋은 연기를 보였기 때문에 투이도마우스 경이 구입한 이 러시아 견이 골든 리트리버의 조상견이라는 설은 믿을 만하다. 세터나 웨이비 코티드 리트리버 등과의 혼혈에 의한 개가 조상견이었다고 생각하는 것이 자연스러우며, 투이드마우스 경이 1865년에 구입한 웨이비 코티드 리트리버에게서 태어난 황색 강아지가 시조였다고도 한다.

1913년 이후 옐로 리트리버 또는 골든 리트리버라고 불리어졌으나 1920년 골든 리트리버의 명칭으로 통일되었다. 수중운반을 특기로 하고 현재는 가정견으로서도 사육되고 있다.

 

 

일반외모

균형이 있고 힘이 있으며 활동적이고 튼튼한 견종이다.  보행 시에 기갑은 흔들리지 않고 부드러운 표정을 하고 건전하다.

 

성격 / 습성

온화하며 특히 순종적이고 영리하며 천부적인 작업능력을 갖추고 있다. 부드럽고 우호적이며 자신감에 차 있다.

 

두부

밸런스가 잘 잡혀 있고 윤곽이 명료하다.

■두개부

스컬 - 볼품없이 보이지는 않고 폭이 넓다. 목과 잘 연결되어 있다.

스톱 - 아주 명료하다.

■안면부

코 - 검은 것이 좋다.

주둥이 - 힘 좋고 폭이 넓으며 두껍다. 주둥이 길이는 두개부 길이와 거의 같다.

턱 / 이빨 - 턱은 강력하며 완전하게 치열이 고르며 결치가 없는 협상교합으로 이빨은 턱에 대해 수직으로 자라 있다.

눈 - 암갈색으로 떨어져서 붙어 있다. 눈가는 어둡다.

귀 - 적당한 길이로 귀뿌리는 눈과 거의 같은 높이에 위치한다.

 

중간 정도의 길이로 보기 좋게 근육이 잘 발달하여 있다.

 

몸통

균형이 잘 잡혀져 있다.

■등

수평의 톱 라인이다.

■허리

힘 좋고 근육질로 쇼트 커플드다.

■가슴

심장이 놓이기에 충분한 넓이며 늑골은 깊고 잘 펼쳐져 있다.

 

꼬리

등 높이에 붙으며 등선을 따라 유지된다. 비절에 달하는 길이로 끝은 컬하지 않는다.

 

사지

■앞다리

앞다리는 곧고 골량이 좋다.

어깨 - 충분히 레이백한다. 견갑골은 길다.

상완 - 견갑골과 같은 길이로 몸통 아래 부분에 다리가 놓인다.

엘보우 - 밀접해 있다.

■뒷다리

튼튼하고 근육질이다.

무릎 - 잘 굽혀져 있다.

하퇴 - 강하고 건전하다.

비절 - 충분히 낮게 위치하며 뒤에서 보면 곧고 내, 외향하지 않는다. 카우 호크는 상당히 좋지 않다.

■발

둥글고 고양이 발과 같다.

 

걷는 모양

힘 좋고 충분한 추진력을 갖고 있다. 앞, 뒷다리 모두 곧고, 길고 자유로운 활보로 앞다리는 해크니한 움직임을 보이지 않는다.

 

피모

■털

평활모 또는 웨이브이며 충분한 장식모가 있다. 숱이 많고 내수성 있는 하모를 갖는다.

■모색

골드 혹은 크림 색조로 레드나 마호가니는 아니다. 약간 보이는 화이트는 가슴에만 허용된다.

 

크기

■체고

수 56~61cm, 암 51~56cm

 

결점

위와 같은 기준에서 볼 때 미달되는 경우도 있는데 결점을 매기는 것은 얼마나 미달되느냐에 달렸다.

 

실격

음고환